Category
  
heyday 
  
 후기라면 후기, 모니터라면 모니터.

다녀왔습니다. 뮤직웨이브.
실은 오늘 한달전부터 예매해둔 베르테르의 슬픔을 보러가는 날이었는데 어떤 고마운 분께서 저에게 양도해주시는 바람에 까짓 취소 수수료 10%가 문제겠어. 가뿐히 내일로 넘기고는 등촌동으로 향했죠.
많은 분들이 오셨고, 생각보다 공개홀 내부는 좁더군요.
저는 늦게 가는 바람에 그리 좋지 않은 위층자리 위쪽 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아가들은 정말 빛이 났습니다.
저는 태어나서 그렇게 생긴 사람들은 처음 봤어요. 뭘 먹고 자란건지.
특히 정민이는 마론인형 같더군요. 머리색도 색이지만 정말로 각잡힌 엉덩이와 가슴부터 허벅지까지 쭉 떨어지는 라인. 그리고 형준이의 진한 이목구비와 영생이의 작고 흰 피부, 규종이의 어깨선과 전체적으로 길죽-한 바디라인. 백미터 밖에서도 보일듯한 현중이의 오백원짜리 동전만한 커다란 동공과 콧날~
대체 어디서 나타난 걸까요 이 녀석들. 비현실의 외모를 가진 길다랗고 잘난 청년들같으니!

지금부터 이어지는 저의 후기라면 후기, 모니터라면 모니터ㅡ는 철저히 주관적인 눈으로 지켜본 무대를 제맘대로 쓴 것이기 때문에 왜곡과 과장이 있을 수 있습니다. 이점 양해해주시길 바랍니다아.

아무튼, 뮤직웨이브라는 프로그램 특성상 몇몇 위조해서 들어오셨을 듯한 10대분들 제외하고는 연령대가 역시 높은 편이었고 우리 아가들의 누님팬들도 많이 오신 것 같더군요.
오늘의 녹화 자체가 뮤직웨이브 측에서 포맷을 약간 변경한 첫 녹화였기 때문에 좀 산만하고 정신이 없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저만 그렇게 느꼈을지 모르겠지만 후딱 후딱 찍고 끝내는 듯한 느낌이 약간 들더군요.
아무래도 전문, 음악프로그램의 이미지 이다 보니 제가 너무 어려운 분위기를 기대한 것일까요-

먼데이키즈와 케이씨엠의 무대에 이어 아가들이 등장했습니다.
앞서 두 팀이 꽤 걸죽한 목소리로 안정된 무대를 보여주고 가셨기 때문에 이번에 우리 아가들의 실력을 맘껏 발휘해서 고연령대의 사람들에게 성인용 아이돌의 진가를 보여주겠지! 하고 반짝. 기대하였습니다.
무대가 워낙 좁았고 안무의 동작성이 강하다보니, 누군가 백댄서와 마이크가 부딪혀서 퍽.하는 소리가 났습니다.
이어서 형준이도 앞으로 나오는 도중에 퍽-하고 마이크 부딪히는 소리가 났고 순간 혀를 쏙 내밀더군요.
너무 큰 소리가 났기 때문에 다시 찍겠구나. 하고 또 볼 수 있는 것인가 팬인 저는 기뻤으나 뛰어다니며 또 파이터를 불러야할 아이들이 조금 걱정이 되더군요.
대체적으로, 굉장히 안정된 무대는 아니었지만 마이크 실수 이외에는 무리없는 라이브였습니다.
집에서 티브이로 쇼 음악중심과 인기가요를 보면서 영생이의 목상태가 조금 안좋은 것 같아서 걱정이었습니다만,
고음처리 부분을 무리없이 불러주어서 안심했습니다.
다만, "현실앞에~" 부분을 부를때는 아직도 숨을 잘 고르지 못 하는 것 같아서 약간, 아쉽더군요.

역시 퍽.하는 소리 때문에 파이터를 다시 부르기로 했습니다.
현중이가 약간 침잠된 목소리로 죄송합니다. 하고 인사를 했습니다. 왠지 실수도 으쓱 하고 넘길 것 같은 현중이라 조금 의외의 목소리 였습니다. 다른 아가들도 여기저기 죄송하단 인사를 했구요.
다시 시작된 무대.
이번에는 영생이었는지 형준이었는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만, 누군가 또 한번 부딪히는 소리가 났습니다.
그리고 규종군이 솰짝 마이크를 떨어뜨린 것 같더라고요.(죄송합니다. 기억이;; 소리가 날 때 현중이를 집중해서 보고 있었던 터라...)
한번 더 가는건가? 라고 생각했지만, 토크를 이어가더군요.
두번째에서는 영생군의 고음처리 부분이 조금 흔들렸습니다. 주말부터 쭈욱 영생이의 건강이 염려되는군요. 땡01이 털을 너무 날려주고 있는건지;;;

정신없는 토크가 이어지고 발렌타인 데이라 마련한건지 다섯명이 각자 오디션때 불렀던 곡을 메들리로 이어 부르겠다고 합니다.
여기서 또 한번 우리아가들의 실력을 그야말로 보여줄 때다 하고 기대했죠.
영생, 규종, 형준, 정민, 현중.의 순서였습니다.
영생군은 정말로 감정처리를 잘 하는 것 같아요. 고음처리도 잘하고 춤추는 선도 예쁘지만 정말 가슴아프게 노래를 부르더군요. 순간 심장이 움찔하고 옥죄어오는 듯한 느낌이었어요.
규종이도 정민이도 무리없이 불러주었지만, 뭔가 2%아쉬운 느낌. 발성의 문제인지 마이크가 구린건지.
소리를 먹더군요. 영생이 형준이 현중이는 잘 들리는데 규종이와 정민이의 노래가 널리 퍼지는 느낌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뒤에서 정민이가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를 부를 때 들리는 "진짜 똑같다 똑같다" "목소리 의왼데" 이런 탄성들을 들으며 흐뭇한 웃음을 지었지요. 게다가 규종규는 날이 갈수록 자신감이 붙는 것 같아요. 무대에서도 토크할 때도. 오늘도 말문 트인 규종규 였어요. 제때 제때 알아서 탁탁 치고나와 웃겨주는지~
그런데 형준이의 차례에서 형준이가 가사를 잊었습니다. 순간 얼버무리면서 지나가긴 했는데 당황해서 다시 그 뒷부분도 잊은 것 같았어요. 멀리서도 당황해서 새하얗게 질렸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중단되자 마자 바로 세션하시는 분들께 꾸벅 인사를 하고 죄송하다고 인사를 했습니다.
이때 현중이가 무척 걱정스럽게 형준이를 쳐다보더군요. 아마도 형준이 성격을 알기 때문이 아니었을까 싶었습니다.
다시 시작된 노래, 형준의 실수로 인해서 형준이 뿐만 아니라 나머지 네 멤버들도 얼어버렸습니다. 잘 해야겠다는 부담감과 자신들의 실수를 만회해야 겠다는 생각에서였는지 다들 긴장한 것 같더군요.
먼저는 까딱까딱 리듬도 타고 하더니 이번에는 뻣뻣하게 굳어서 형준이가 특히 실력발휘를 못했습니다.
너무 긴장했는지 잘 할 수 있는 노래를 자신감이 없이 주눅든듯 부르다 보니 무대를 지켜보는 관객들에게도 그 모습이 보이지 않을리가 없었습니다.
현중이가 노래할 때는, 주변에서 "어? 어? 노래 잘 하네?"라는 말이 많이 들리더군요.
아마도 파이터를 부를 때에는 크게 파트를 맡고 있지 않은 현중이라서 다들 놀라셨나봐요.

노래가 끝나고 인사를 마치고 물러갈 때 까지 저는 계속 형준이 걱정마 되더군요.
여러 방송에서 말했듯 본인의 성격상 실수를 곱씹고 되씹고 괴로워할 것 같아서 말입니다.

아직 데뷔한지 얼마 되지 않은 신인이고, 어린 친구들이라 실수를 할 수 도 있고 또 그러면서 하나씩 몸으로 배워나가는 것이니까 크게 마음에 담아두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입니다만,
사실 약간 아쉽기는 해요^^
오늘 뮤직웨이브를 보셨던 많은 커플들이 오늘 전부 트리플이 되어 나가시기를 바랬는데 말이죠.
우리 아이들이 갖고 있는 실력과 능력과 잠재력은 풍부한데 아직 아이들이 유려하게 꺼내질 못하는것 같아서 정말 딱 2%. 아쉽습니다.

앞으로 좀더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여줬으면 좋겠어요.
노래든 춤이든 너무 잘 하고 있는 아이들이니까-
규종규가 자신감이 상승되고 말문을 열었듯-ㅅ-
좀 더 자신감 있는 태도로 춤추고 노래하고, 더 싹싹한 태도로 주변을 돌아보는 아이들이 되었으면 합니다.
진화형 아이돌 아니겠슴까.

조금더 개인적으로는 실장님이 애들을 조금만 혼냈으면 좋겠어요. 후훗.
그리고 형준아~ 횽아처럼 실수는 쌱 잊고 내일 더 잘하면 돼!



50ism
후기 잘 읽었어요....읽고나니까 너무 맘이 아파요 ㅠ_ㅠ..
제 실력 발휘를 못 해줬다는 말이 제일 걸려요.... 그냥 보통 음악 프로면 그런가보다..다음에 더 잘하겠지 하고 넘어가겠는데, 뮤직웨이브...라니까 더 미련이 남고 아쉽고 안타까워요 ㅠㅠ
형준오빠 실수한거 마음에 담아두지 말길.... ㅠ_ㅠ_ㅠ 아픈데도 열심히 해줘서 너무 고맙고 미안해요 ㅠ_ㅠ_ㅠ_ㅠ
06-02-15
01:50:37
 


밀루유떼
후기 잘 읽었습니다.아 오늘 형준님이 전체적으로 몸상태부터 별로였다는 얘기를
많이 들어서 가슴아파요 T_T
컨디션 조절 잘 하셔서 더 좋은 모습 보여주시길 바랄께요^^
06-02-15
01:56:17
 


앗싸오공일
형준이 성격상 워낙 완벽을 추구하는지라 정말 안타깝네요.. 그치만 진짜 훌훌털어버렸으면 하네요... 다음부터 잘하면 되죠!!^^ 너무 마음에 담아두진 말았으면 해요 06-02-15
01:57:33
 


나의오피테
형준님. 괜찮아요. 실수를 빨리 잊어버리는게 오히려 나을 때가 있는데. 지금이 그런 것 같네용.
더 큰 무대에서 더 잘해낼 형준님이잖아용.
06-02-15
02:07:38
 


꼬맹이
우리 형준이~~~~ 화이팅!!^^... 항상 최선을 다하는 너의 프로의식 누나가 사랑한다고 했다... 06-02-15
02:10:53
 


심심
제 친구는 트리플이 되어서 나왔습니다.. 벌써 퐈이러~ 메롱(..ㅋ)에서 다운받고~ 관심 장난아닙니다~ 06-02-15
02:17:56
 


준또♥
형준아 힘내! 화이팅!! 앞으로 더 잘하면돼!! 06-02-15
02:42:29
 


까불지馬
최선을 다하는 모습때문에 조금 부족한 실력이라도 칭찬받을 수 있는거 같아요- 멋지다 우리애기들~ 06-02-15
02:48:37
 


아이좋아
이런일이 있었군요- 괜찮아요 형준군 힘내요!
우리 자랑스런 퐈이터들 화이팅입니다+_+
뮤직웨이브 방송 너무 기대되네요>_<
06-02-15
03:29:15
 


눈토끼
형준아 훌훌 털어버려. 항상 잘하다 한번 실수 한건자나. 넌 성량이 커서 자신있게 노래부르면 정말정말 멋지단 말야. 화이팅!! 06-02-15
04:32:00
 


천사규종규
말문트인 규종이..요즘 참 기특하다는..
막내가..많이 힘들었겠어요..홧팅..홧팅..아프지 말그라..
06-02-15
08:18:09
 


도라이몽
막내야..리다 횽아처럼 한숨 푹 자고 영생형아처럼 음악 신나게 들으면서 훌훌 털어 버리는거다!
다음에 더 잘하면 되자네!!! 알지? ^^
06-02-15
08:53:42
 


하임
이런 후기 .... 사랑합니다 (응?;)
마이크 소리만 괜찮았더라면 첫번째꺼로 나가고 영생군 고음도 괜찮았을텐데...아 아까워요T_T
오디션 노래도...형준군 괜찮아요~ 가사 까먹을수도있는거지...너무 신경쓰지마^^
06-02-15
09:43:27
 


단아
막내오퐈, 실수따윈 횽아처럼 푹 잠자고 잊어버려요.
신인이 너무 완벽하면 그게 또 매력이 없는거라구요~ 홧이팅화이팅!
06-02-15
10:10:50
 


fanta영생
영생군은 정말로 감정처리를 잘 하는 것 같아요. 고음처리도 잘하고 춤추는 선도 예쁘지만 정말 가슴아프게 노래를 부르더군요. 순간 심장이 움찔하고 옥죄어오는 듯한 느낌이었어요.<-------
어머... 저두 심장에 무리가 가더라도.. 요 느낌 현장에서 받아보고 싶네여... ^^
06-02-15
10:45:15
 


Made in France
후기 너무너무 감사해요
막내오빠 제발 힘냈으면ㅜㅜ;
어제 라디오에서 풀이죽어있던게 계속 맘에 걸려요 ㅜㅜ
06-02-15
10:47:19
 


가이아
에고... 울 막냉이 넘 긴장했나봐요.. ㅠㅠ 넘 풀죽어 있을 필요 없어!! 아직 신인이자네!
다 용서가 돼!!!
울 현중이.. 노래부를때 목소리는 참 매력있는것 같아요.. 통키타 치면서 부르는 노래에 잘어울릴법한 목소리... 노래 실력 많이 늘었다는 소리 들으니 넘 기쁘네요^^
06-02-15
11:19:50
 


현중바라기
후기 잘읽었습니다........ 가슴이 너무 아파요.... 울 막내땜에.....
아직두 가슴에 담아두고 있음 어쩌죠?????
06-02-15
12:02:17
 


501생각
생생한 후기 잘 보았습니다.
저도 마음이 솨알짝 가라앉네요
그래도 진화형 아이돌 성인용 아이돌인 우리 애들 쭉쭉 승승장구할꺼라 확신합니다.

막내 형준이가 이런일이 있어서 친친에서 조금은 가라앉았었군요
연습벌레 형준이. 완벽쟁이 형준이의 자존심에 약간은 스크라치가 생겼겠네요
그래도.. 내일의 태양은 또 떠오르니까 우리 막내 이쁜 아가 형준이가
툴툴 털고 일어났음 좋겠어요.

그리고. 동감.. 실땅님.. 우리 애들 고만 잡아요...
06-02-15
12:30:54
 


알라코륜
정말 후기를 읽을수록 보고싶네요 - 06-02-15
12:59:14
 


곰돌이사랑♡
너무 마음에 담아두지 않았으면...
뮤직웨이브 기대되요!!
06-02-15
15:30:22
 


쥰희
캄샤합니다ㅠ ㅠ 잘읽었어요!!!♡
기대되네용.......
06-02-15
17:09:43
 


생돌이
너무 감사합니다. 자세하게 잘 적어주셔서, 잘 읽었어요.
어제부터 자꾸 걱정이 됐는데...우리 막냉이, 리다가 잘 다독거려 줬겠지요.
이런저런 경험 쌓으면서 더 크게 될 막내니까요T_T
영생이도 조금 걱정은 되지만, 워낙 잘 할테니. 방송 나오면 잘 보고, 더 응원해줘야겠어요.
06-02-15
17:20:38
 


star_v
조금더 자신감을 갖고 했으면 좋겠어요
내가최고다 내가 최고!!
06-02-15
17:54:58
 


로망오피테
아가야..ㅠㅠ그렇게 긴장하지말구ㅠㅠ마음에 담아두지마. 다음에 더 잘할수 있잖아! 넌 최고야!!!!!! 아이구-_ㅠ 06-02-15
21:24:14
 


형준옵하괜찮아요T_TT_T 오빠짱!!!!!!!!!!!!!!!!!!!!ㅠㅠㅠㅠㅠ 걱정되네요.... 06-02-16
13:19:08
 


 

모니터   후기라면 후기, 모니터라면 모니터. +26  heyday 2006/02/15 4457
34772 정보   후기글 모음 - 굿바이 윤지후 다녀온 사심가득 후기입니다. 外 +17  키스마크 2009/04/01 4737
34771 정보   후기글 모음 - 굿바이 윤지후 꽃보다 남자 막방 단체관람 후기^.^ (댓글에 계속 내용추가) 外 +20  린규 2009/04/01 4428
34770 정보   후기글 모음 - 굿바이윤지후 후기용 外 +9  더블밀크볼 2009/04/01 3413
34769 정보   효율적이고 가능성 넘치는 다음주 1위를 향한 좋은 방법!! +87  wtvwmj 2009/11/13 19468
34768 정보   효리님 2집앨범 땡스투에 잠깐 등장해준 SS501 +81  카라멜 2006/02/09 7493
34767 정보   효과 3배 야광봉 만들기! (+영상추가) +33  Darling 2010/04/27 6133
34766 이미지   회춘하신 정민님 협찬사진 +42  지금갑니다 2010/07/31 8345
34765 공홈   회원상품 착불배송관련 입니다 +11  에오 2008/11/21 5882
34764 이미지   황해보러 오신 규종님 +6  지금갑니다 2010/12/21 6239
34763 정보   황태자님 뮤지컬 연습이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는 소식~! +6  빛이되는501 2011/06/02 2875
34762 정보   황태자님 '宮' 팜플렛 + OST +6  빛이되는501 2011/06/07 4951
34761 이미지   황태자 규종님 +26  지금갑니다 2011/04/14 5571
34760 정보   황보는 SS501 군기반장? +18  美인오공일 2009/01/09 7182
34759 정보   황보-김현중, 같은 마음 다른 글?.. “빨리 흐르는 시간 나 잃어버리지 마!” +38  s카프엘v 2008/12/07 6618
34758 정보   황보-김현중, ‘쌍추커플’의 인연은 3년 전부터?! +22  규종미소 2008/08/07 5769
34757 정보   황보-김현중, ‘도련님 소개팅’ MC 호흡 척척 +11  하이규 2008/11/09 6118
34756 정보   황보-김현중 ‘또 다른 궁합’으론 으뜸 +23  라일락 향기 2008/07/24 5096
34755 정보   황보, '따라따라'의 매력속으로 中 현중 +8  허니 2008/07/21 4181
34754 정보   황보, SS501 기쁨조로 나서 ‘눈길’ +7  미뇽영생 2008/07/21 3569
34753 정보   황보 “현중과 결혼 생활 부담돼 애 하나 키웠으면 좋겠다” +83  JJNe 2008/08/07 6204
34752 기타   황보 “연하 새 신랑 현중이 불안” +7  사막에선인장 2008/05/28 5555
34751 정보   황보 “엉뚱하고 자기세계에 빠져있는 남자가 좋아” +29  포푸리 2008/06/22 4563
34750 정보   황보 “꿈은 꿈이고 현실은 현실이라는 것, 8년이 준 깨달음” 中 김현중 +13  judy* 2008/07/29 5438
34749 정보   황보 “‘우결’ 현중 내 남자, 밀고당기기 할 필요없다” (인터뷰①) +14  별빛속 2008/07/25 3821
[1][2][3][4][5] 6 [7][8][9][10]..[1396]